Back To Top
한국어판

“저 일본인 아니라고요”...증거물 꺼내보인 여배우

아유미가 자신의 국적이 대한민국임을 강조했다.

아유미는 4일 종편채널 MBN의 새 예능 ‘비행소녀’에 출연했다. 미혼이 아닌 비혼을 선택한 여배우들의 일상을 촬영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사진=MBN 화면 캡쳐)
(사진=MBN 화면 캡쳐)

해당 프로그램으로 아유미는 국내 예능에 11년만에 복귀했다. 그 전까지 그는 주로 일본에서 활동을 이어나갔다.

방송에 출연해 아유미는 자신의 여권을 공개했다. 함께 출연한 박소현은 “아유미씨의 국적을 일본으로 아는 분이 많을 거 같다”고 말했다.

아유미는 이에 대해 “한국 국적이다. 저희 멤버들도 절 아직 일본 사람인 줄 알고 있다”고 말해 현장에서 웃음을 자아냈다.

(khnews@heraldcorp.com)
MOST POPULAR
LATEST NEWS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