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공포의 출근’...사무실 책상 밑에 맹수가

브라질 상파울루 인근의 작은 도시에서 일어난 일이다.

회사 사무실에 출근한 직원들은 책상 밑을 보고 깜짝 놀랄 수밖에 없었다. 책상 아래에 야생 퓨마 한 마리가 있던 것이다. 


직원들은 즉시 소방서에 신고해 출동을 기다렸다. 구조팀은 퓨마를 진정시킨 후 구조해 동물보호단체로 보냈다.

소방대원의 설명에 따르면, 최근 해당 지역의 산불이 잦아지면서 퓨마가 서식지에서 도망쳤을 가능성이 높다.



(khnews@heraldcorp.com)
MOST POPULAR
LATEST NEWS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