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Students arrested for starting forest fire

(Yonhap News)
(Yonhap News)
Two students in Busan were arrested Sunday on charges of causing a forest fire, police said on Monday.

According to the Busan Haeundae Police, a 15-year-old high school freshman, surnamed Yoon, attempted to burn his old test sheets with a friend.

Police said Yoon did this as a “ceremony” to make a new resolution for his high school life, as his grades during his middle school years were not so good.

The students burnt the sheets at a hill near Haeundae Tourism High School with a lighter. Due to weather conditions, the fire quickly spread to the surrounding trees, burning 660 square meters of forest, police said.

Police were able to locate the two students after finding Yoon’s name on the burnt test sheets.

By Kang Yoon-seung (koreacolin@gmail.com)
Intern reporter
Edited by Rob York


<관련 한글 기사>

부산경찰, 시험지 태우다 산불 낸 고교생 검거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27일 시험지 등을 태우려다 산불을 낸 혐의(산림보호법 위반)로 윤모(15)군 등 고등학교 1학년 학생 2명을 붙잡아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윤군 등은 이날 오후 5시15분께 부산 해운대구 우동 해운대관광고 뒤편 야산에서 시험지와 노트 등에 1회용 라이터로 불을 붙여 태우다 강한 바람에 불길이 나무로 번지는 바람에 임야 660㎡를 훼손한 혐의다.

이들은 중학교때의 성적이 좋지 않았던 시험지 등을 태워버리고 새로운 각오로 고교생활을 하려고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현장의 타다 남은 노트에서 윤군 등의 이름을 확인한 뒤 탐문수사를 통해 검거했다고 밝혔다.
MOST POPULAR
LATEST NEWS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